• 글이 없습니다.
  • 글이 없습니다.
  • 글이 없습니다.
연예 분류

한소희 결별, 니콜 키드먼 ‘이혼짤’ 올리며 류준열 저격?..."당사자는 입 닫고"(+블로그)

작성자 정보

컨텐츠 정보

본문

bt8eb0575355178a1e40703a854fd2a0fe.jpg
온라인 커뮤니티

배우 한소희(29)와 류준열(37)이 열애 인정 2주 만에 결국 결별했다는 소식이 전해졌습니다. 한소희는 자신의 블로그에 니콜 키드먼 ‘이혼짤’을 올린 바 있는데요. 이에 두 사람이 결별한 거 아니냐는 추측이 이어졌으며, 결국 사실로 드러나 또 한번 누리꾼들의 이목을 끌었습니다. 

 

한소희 결별, 니콜 키드먼 ‘이혼짤’ 올리며 류준열 저격?

btbaa9db853d910bbd926ccdb044e55521.jpg
온라인 커뮤니티

앞서 한소희는 류준열의 전 여자친구였던 혜리에게 “헤어진 연인에게 여자 친구가 생긴 점에 뭐가 그렇게 재밌었는지 묻고 싶다”며 다시 저격 글을 올려 논란을 재점화시켰습니다.

또한 “당사자 중 한 분이 입을 닫고 있음에 답답한 상태”라고 류준열을 향한 불만을 직접적으로 드러내기도 했습니다. 이에 두 사람 사이에 균열이 생긴 게 아니냐는 추측이 일었으며, 이는 곧 사실로 확인되며 누리꾼들의 이목을 끌었습니다. 

btca2e54f4c03d01c071bd935e1484c6a2.jpg
온라인 커뮤니티

배우 한소희와 류준열은 공개 연애 2주 만에 결별을 발표했습니다. 이후 한소희가 블로그에 의미심장한 댓글을 남겨 눈길을 끌고 있습니다. 

한소희는 30일 결별 발표 이후 폐쇄했던 블로그를 다시 열고, 할리우드 배우 니콜 키드먼의 ‘해방 짤’로 유명한 사진을 올렸습니다. 니콜 키드먼이 톰 크루즈와 이혼 직후 찍힌 사진입니다. 

앞서 한소희는 류준열과 열애를 인정하는 글을 마지막으로 올린 뒤 블로그에 게시했던 글들을 모두 삭제했는데요. 하지만 결별 인정 후 블로그 운영을 재개했습니다.

bta9e7bd77408be491e19e5381b40b8504.jpg
한소희 블로그

이 글에는 하루도 되지 않아 5600개 넘는 댓글이 달렸습니다. 그중 한소희 팬은 “잘했어요 소희님. 내가 다 속이 시원하네, 잘 끝냈어요”라는 댓글을 달았습니다. 이 팬은 “입꾹닫(입 꾹 닫기) 회피형 인간 만나봤자 남는 건 숯검댕이 마음”이라며 “그동안 다친 거 잘 아물기를 바란다”고 했습니다.

여기에 한소희는 “그러게요. 당사자인 본인은 입 닫고, 저는 어떻게든 해보려고 하는데 시간 지나면 어차피 잊힌다네요”라는 댓글을 남겼다. 이어 “근데 어쩌죠? 저는 침묵으로 일관하기엔 제 팬들도 그만큼 소중한데요”라고 했습니다. 

 

한소희 결별
"류준열에게 미안...본인의 행동 여파가 이렇게 커질 줄 몰라"

btfd7c9b35cac79822280f0ab44145d4a8.jpg
온라인 커뮤니티

이날 류준열 소속사 씨제스 스튜디오는 “두 사람이 결별한 것이 맞다”고 밝혔습니다. 

한소희 소속사 9아토엔터테인먼트 역시 “한소희 배우가 류준열과 결별했다” “둘 다 배우로서의 역할이 더 크다는 것을 알게 됐다. 더 이상 개인사로 감정을 소모하지 말자고 약속했다”고 입장을 전했습니다. 

이어 “한소희가 그동안 개인적인 감정 때문에 자신과 대중을 힘들게 만들었다”“소통의 방법이 옳지 않았다. 죄송하다. 어떤 질타도 달게 받겠다”고 했습니다. 

bt4a8d7005128cfeaa369bc66b6da18c1b.jpg
온라인 커뮤니티

그러면서 “회사가 배우를 잘 케어하지 못한 책임이 크다. 둥지의 역할을 제대로 하지 못했다. 많이 늦었지만 지금부터 고쳐 나가겠다. 따뜻한 시선으로 지켜봐 주시길 부탁드린다. 건강한 모습으로 다시 돌아오겠다”고 덧붙였습니다. 

또한 한소희 측은 언론에 “결별 후에 댓글을 남겨 (류준열에게) 상처를 준 것 같아 마음이 무겁다”는 입장을 밝혔다. 한소희 소속사 관계자는 “한소희가 류준열에게 미안한 마음을 갖고 있다” “본인의 행동 여파가 이렇게 커질 거라고는 상상하지 못했고, 앞으로는 경거망동하지 않으려고 한다”고 했습니다. 

저작권자 © 살구뉴스 - 세상을 변화시키는 감동적인 목소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관련자료

댓글 0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전체 1,986 / 1 페이지
RSS

뉴스

최근글


새댓글


  • 글이 없습니다.
알림 0
clo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