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글이 없습니다.
  • 글이 없습니다.
연예 분류

"연기하다 배달일 하는 중.." 이경실, '혼전임신' 한 아들 근황 밝히자 모두 충격

작성자 정보

컨텐츠 정보

본문

bt2cda756b9c6e36ea6c417d6959ec06ab.jpg
온라인 커뮤니티

방송인 이경실이 최근 출연한 한 방송프로그램에서 배우인 아들 손보승이 아기아빠가 되고 배달일을 하면서 생계를 꾸리고 있다고 고백해 시선이 쏠리고 있습니다.

 

애아빠 되고 배달일 하는 아들

bt43f21948dc18aec0237ae7d19fc07620.jpg
MBN

지난 2024년 2월 3일 방송된 MBN '속풀이쇼 동치미'에서 개그우먼 겸 방송인 이경실은 손보승을 키우던 지난 날을 돌아봤습니다. 이경실은 "우리 아들은 캐나다 유학을 보냈다가 잘 안 돼서 한국에 돌아와서 중학교 때부터 다녔는데 학교 생활에 잘 적응을 못했고 사춘기를 심하게 앓았다"라고 고백했습니다.

이어 "다시 생각하기 싫을 정도로 힘들었고, 이때 잘못되면 인성이 잘못된 아이로 자라겠다는 생각이 들어서 방송하면서 바쁠 때인데도 매주 토요일이면 아이를 데리고 3년 정도 상담을 받으러 다니고는 했다"라고 밝혔습니다.

손보승이 성인이 되고 독립을 한 뒤 이경실은 한 번도 아들의 집을 찾아가지 않았다고 밝혔는데 그녀는 "우리 엄마가 '넌 어떻게 아들 집에 한 번도 안 가냐'고 할 정도다"라면서 "(아들이) 집에서 어떻게 살았는지 아니까 내가 거기를 가서 보면 더 속이 시끄러울 것 같더라, 아들이 집에 오면 이것저것 챙겨주고, 여자친구가 오더라도 깨끗해야 오고 싶지 않겠냐고 말한 적은 있다"고 했습니다.

bt9457fa2b87ae259d39ba0d0df21b0c14.jpg
MBN

그러면서 "그런 세월을 거쳐서 잘 지내다가 아들이 여자친구도 만났는데 어느날 여자친구가 아이를 가졌다고 하는 거다"라면서 "나는 내가 지금까지 살면서 이런 저런 일을 겪고 수많은 어려움을 겪었지만 아이를 가졌다는 말에 눈앞이 캄캄하고 하늘이 무너지고 정말 '멘붕'이라는 말처럼, 이루 말할 수가 없더라, '내가 너를 어떻게 키웠는데'라는 말하는 때가 진짜 오더라"고 속마음을 고백했습니다.

이어 이경실은 "아들이 아이를 갖고 가정을 꾸린다고 했을 때 알아서 살라고 하고 관심을 안 뒀다, 어떻게 사나 봤더니 동대문에서 오토바이를 타면서 배달일을 한다고 하더라, 아들이 배달을 하면 며느리가 밤새 얼마나 마음을 졸이겠나, 보승이가 '애 아빠들은 다 오토바이 타'라고 하는데 내가 마음이 좀 그렇더라"면서 속상한 심경을 토로했습니다.

 

어린나이에 가정이룬 '손보승'

bt507da3e3547cdff2d930365de32f880e.jpg
JTBC

이경실과 그의 전 남편 손광기 사이에서 차남으로 태어난 손보승은 1999년생으로 올해나이 25세이며 지난 2013년 방영된 JTBC '유자식 상팔자'에 어머니 이경실과 함께 출연하며 대중에게 얼굴을 알렸습니다.

지난 2016년 MBC 드라마 '아버님 제가 모실게요'를 통해 배우로 데뷔한 손보승은 이후 '구해줘 2', '내가 가장 예뻤을 때', '펜트하우스 시리즈', '알고있지만' 등 다양한 드라마에 출연하며 연기 커리어를 쌓았습니다.

그러던 2021년 12월 손보승 측은 "여자친구와 서로 평생의 동반자가 되기를 약속하고, 결혼에 대해 진지하게 상의하는 과정 중 새 생명의 축복이 찾아왔다"라며 혼전임신 소식을 전해왔습니다.

bt56b8f290f7fd6017068328d690d74a58.jpg
이경실 인스타그램

여자친구는 비연예인으로 신상에 관한 다른 정보나 결혼식 날짜 등은 따로 알려지지 않았고, 두 사람은 얼마 지나지 않은 2022년 4월 아들 손이훈 군을 득남했습니다.

이들은 출산 이후에도 여전히 결혼식은 올리지 않은 것으로 전해졌으며, 손보승이 결혼식 없이 아들을 먼저 맞이하면서 그의 어머니 이경실은 50대 이른 나이에 손주를 품에 안게 됐습니다.

할머니가 된 이경실은 지난 2022년 8월 7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드디어 만났네 손주 이훈이"라는 글과 함께 사진을 게재하며 첫 손주를 품에 안은 기쁨을 고스란히 전했습니다.

 

첫 남편에게 폭행당하고 이혼

bt91042cbc64de082dd8f62354a7de2382.jpg
온라인 커뮤니티

1966년생으로 올해 나이 58세인 이경실은 1987년 제 1회 MBC TV 개그 콘테스트에서 금상을 수상하며 화려하게 데뷔한MBC 1기 공채 코미디언입니다.

이경실은 데뷔 이후 무명 생활을 잠시 보내다 과거 MBC의 인기 코미디 프로그램 '웃으면 복이 와요' 에서 도루묵 여사 코너로 대인기를 끄는 등 전성기를 보내면서 1994 MBC 방송대상 코미디부문 대상을 수상하였습니다.

코미디계에서 일컫기를 정상에 올랐던 3명의 개그우먼 중 1명으로 알려졌는데 1대가 김미화, 2대가 이경실, 3대가 이영자인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이경실은 이 시기의 영광 덕에 응답하라 1994에 성동일의 첫사랑이자 당대 최고의 톱스타로 특별출연을 하며 큰 사랑을 받았습니다.

bt1a60b2efe04626e329f3430fdfad97dd.jpg
온라인 커뮤니티

개그우먼으로는 화려한 이력을 가지고 있는 이경실이지만 전 남편과 현 남편 모두 실형을 선고받았다는 안타까운 사연을 가지고 있습니다. 이경실은 대학교 1학년 때 동국대 캠퍼스 커플로 만난 동갑내기 손 모 씨와 1992년 첫 번째 결혼에 골인했습니다.

하지만 이경실은 큰 딸과 둘째 아들을 낳고 결혼 10년 만인 2003년 파경을 맞게 되었는데 이혼까지의 과정은 순탄하지 않았던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2003년 2월 이경실은 당시 남편이었던 손 모 씨에게 야구방망이로 맞아 한밤중에 병원 응급실에 실려가는 소동을 빚었는데 갈비뼈와 골반뼈가 골절되는 부상을 입었고 이전에도 구타를 당해 고막이 터지거나 허리를 다치는 등 폭행이 지속적이었던 만큼 사건 발생 직후부터 "이혼하겠다"라는 의사를 밝혔습니다.

하지만 이경실의 전 남편 손 씨의 입장은 달랐습니다. "아내 이경실을 사랑하며 가정만은 지키고 싶다"라는 뜻을 밝힌 것인데 야구방망이로 폭행한 혐의에 대해서는 인정하면서도 "한 달 동안 각방을 쓰고 오해가 쌓인 상황에서 발생한 사건"이며 "아내를 사랑하는 방법이 잘못된 데서 비롯된 것이었다"라고 전했습니다.

bt5928393f9223b9dbb83e52c70655b3a9.jpg
온라인 커뮤니티

폭행 사건의 배경에 대해서도 아내인 이경실의 남자 문제를 의심에서였다며 사건 발생 3개월 전부터 옷을 야하게 입고 밤늦게 다니는 데다 자신을 피해서 전화를 받는 등 이상한 행동을 해서 의심이 커졌다고 주장했습니다.

사건 당일도 해당 문제를 두고 말다툼을 하다가 이경실이 대화를 거부하고 등을 돌린 채 침대에 눕자 손 씨는 순간적으로 무시당하는 느낌이 들어 야구방망이로 때린 것인데 이후 이경실이 경비실로 피신한 후에도 쫓아가 복부를 한차례 더 가격한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폭행 사건 이후 36일간 이혼을 두고 공방을 벌이던 두 사람은 결국 양육권은 모두 이경실이 갖고 금전적 보상을 받지 않는 조건으로 협의 이혼을 마무리했는데 이후 이경실을 폭행한 혐의로 구속된 손 씨는 징역 1년 6월에 집행유예 3년, 사회봉사 400시간을 선고받았습니다.

그리고 이경실은 사건 이후 2달 만에 기존 출연 중이던 프로그램 녹화에 참여하면서 방송에 당당히 복귀했습니다. 방송에서 이경실은 "아이들을 위해 노력하다 보면 잊을 수 있을 것 같다"라고 고백했고 그런 이경실에게 많은 대중들은 위로와 함께 응원을 보냈습니다.

 

9살 연상의 최모씨와 재혼 

bte92104f7eee6261532018ddb340b1f56.jpg
온라인 커뮤니티

실제로 이경실은 여자 연예인의 이혼 소식이 다소 부정적 비추던 당시 분위기에도 굴하지 않고 당당하게 방송활동을 이어갔습니다. 그리고 이경실은 2006년 열애 사실을 공개하며 방송에서 남자친구를 자랑하기도 했습니다.

이경실은 2005년 지인들과의 모임을 통해 처음 만났다는 9살 연상의 최 모 씨를 소개하며 "우리 아저씨가 살림을 잘해요"라거나 "우리 아저씨는 다른 사람을 잘 배려하는 사람이에요"라며 애정을 과시했습니다.

그리고 이경실은 최모씨와 2007년도 많은 동료들의 축하속에 결혼식을 올렸고 재혼을 통해 최모씨와 정식 부부가 되어 가정을 이루었습니다.

bt84715adb2bf7884acbc3733045cd25fc.jpg

그리고 재혼한 이후 이경실과 최모 씨는 예능 프로를 통해 부부의 일상을 공개하고 방송에서 이경실의 딸 아들과 함께 모습을 드러내기도 했습니다.

방송에서 이경실과 최씨는 카메라를 의식하지 않고 자연스럽게 스킨십을 나누는 모습을 보여주어 좋은 금슬을 드러내었고 또 JTBC '유자식상팔자'에 함께 출연해 딸 수아양과 아들 보승 군에 대해 고민하며 인터뷰도 했습니다.

이렇게 방송에서 단란한 가족의 모습을 보여준 이경실은 재혼을 한 후 안정적인 가정을 꾸려 행복하게 보여 많은 팬들이 기뻐했습니다.

저작권자 © 살구뉴스 - 세상을 변화시키는 감동적인 목소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관련자료

댓글 0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전체 1,031 / 1 페이지
RSS

뉴스

최근글


새댓글


알림 0
close